한국어
자유게시판

기타 강에 이르러

아지랑이2 2018.11.02 11:48 조회 수 : 3

8nAffr3.jpg

 

강에 이르러

 

저 바람은 어제의 바람이 아니고

무시로 흘러내리는

저 강물도 어제의 강물이 아닐 것이네

가만히 서 있는 것은

강이 될 수 없다고 하네

 

스스로를 비울수록

깊어 닿을 수 없고

종내 깊은 속울음이 되는 것

 

새벽 안개가 어디에서 오는지

무심코 흘려보낸 날들이

얼마나 되는 것인지 들여다보게나

 

어느 쓸쓸한 날

안개 자욱한 강가에 이르거든

가만가만 물어보게나

 

그렇게 빠져나온 노래는

어스레한 날의 풍경이 되어

모든 서 있는 것들의 배경이 되는 거라네

 

하루를 끌고 온 강물이

기진한 허리를 꺾을 무렵이면

저 강둑,

뿌리가 허옇도록

제 몸에서 노래를 끄집어 내곤 하지